성공적인 비즈니스 트랜스포메이션 : IBM의 자체 혁신 사례 기반

글로벌 경제위기 이후 ‘생존’이 키워드 였다고 하면 2011년에는 그동안 정상화된 사업을 기반으로 미래에 대한 투자와 시장지배력을 강화하는 ‘공격경영’이 화두라고 합니다. 지난해 3분기 사상최대의 영업이익을 낸 삼성전자는 올해를 100년 기업으로 가기 위한 원년으로 선포하고 사업경쟁력을 강화한다고 합니다. LG그룹은 미래 사업판도를 바꾸는 기반기술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고, 현대차 그룹도 올해 540만 대 글로벌 생산 계획을 밝히며 한층 격화될 판매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여 글로벌 선두권 업체로서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특히 눈에 띄었던 것은 경영에 복귀한 삼성 이건희 회장의 신년사입니다. 1위 기업임에도 불구하고 위기경영을 강조하며 “지금 삼성을 대표하는 대부분의 사업과 제품은 10년 안에 사라지고 그 자리에 새로운 사업, 제품이 자리잡아야 한다”며 대대적인 혁신을 강조했는데요.  삼성을 비롯한 국내 기업들의 비즈니스 혁신의 방향은 올해 100주년을 맞은 IBM이 경험한 자체 혁신 사례와 무관하지 않습니다. 성공의 절정에 있던 IBM은 1990년대 수많은 핵심 기술 변화를 놓쳐 적자를 기록하게 되고, 멸종해버린 ‘공룡’이라는 이름표를 달게 됩니다. IBM의 사례를 통해 볼 수 있듯이 시장과 시대의 변화는 가장 성공한 기업이라도 언제든지 위태로워질 수 있게 만듭니다.

IBM은 2000년대 산업과 국제 경제의 새로운 국면을 초래하는 구조적인 변화를 파악하고 대대적인 변화를 시작합니다. 가장 대표적인 변화는 사업 구조의 재정비인데요, IBM은 2005년 상당한 매출을 내고 있던 PC 사업부를 중국의 레노버에 매각하고 대신 PwC의 컨설팅 사업부문을 인수했습니다. 클라우드, 분석 및 서비스 지향 아키텍쳐와 같은 핵신 분야의 전략적 인수에도 대대적인 투자를 지속하며 소프트웨어와 솔루션 업무로 비즈니스 영역을 재편성하고 고부가가치 사업 영역에 집중합니다.  시장과 고객의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고부가가치 솔루션을 통해 수익성 있는 경영을 추구한 결과 현재 IBM 수익의 82%는 소프트웨어와 서비스 영역에서 나오고 있습니다. 하드웨어 부문에서 얻는 수익은 9%에 불과합니다. 오늘날 기업들은 필요하다면 사업 영역을 완전히 바꿀 수 있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냉정하게 전체 포트폴리오를 살펴보고 그 중 현재 고객이 원하는 것과 앞으로 원할 것들이 얼마나 가졌는지 진단하고, 그 결과 모델에 맞지 않는 것은 모두 제거하고 이를 성장기회에 투자할 수 있어야 합니다.

IBM의 샘 팔미사노 회장님은 “성공의 길은 관련 트렌드를 이해하고 자신의 장점과 자원을 어떻게 그 트렌드에 이용할 수 있는지 알아내는 데 있다”고 전합니다. IBM은 90년대 중반 인터넷 성장을 이해한 후, 우리의 e-business와 온 디맨드(On Demand) 이니셔티브를 고객 비즈니스에 도움을 주는 데 활용하도록 집중했고, 그 이후 IBM은 컴퓨터 기술이 활용되는 모든 산업과 함께 서서히 발전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오늘날 IBM은 모든 데이터를 검색, 분석하고 여기에서 의미를 추출해 더 나은 결정을 내리고, 비용을 절감하고, 효율성을 증대하는 ‘똑똑한 세상’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IBM의 혁신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오늘날 변화의 속도는 가장 성공한 기업이라도 순식간에 위기를 맞이할 수 있게 합니다. 오늘날 글로벌 경제에서 스스로를 혁신하는 기업이라면 ‘자기 만족’이 가장 큰 걸림돌이 될 수 있음을 인식하고, 변화는 일정하고 지속적인 과정이며, 그저 살아남는 것이 아니라 성공해야 한다는 목표를 가져야 합니다.

사업 구조 뿐 아니라 글로벌 통합 기업, 기업 문화 등 IBM의 비즈니스 혁신 사례와 교훈에 대해서 더 알고 싶으신 분들은, 포브스 CEO 포럼에서 강연하신 한국IBM의 이휘성 사장님의 강연 동영상을 살펴 보시기 바랍니다.

About these ads
4개의 댓글
  1. 손호성님의 말:

    잘 읽고 갑니다.
    혁신에 관한 유익한 기사네요!

  2. Jesam Kim님의 말:

    IBM은 혁신을 통해 성장한다는 사실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3. 한진님의 말:

    음향실에서 오디오를 받아 카메라에 연결을 해야 하는데..

    카메라 마이크를 사용했는지.. 잡음이 많고 울려서 깨끗하게 들리지 않네요~

    *^^*

  4. 정상문님의 말:

    IBM은 미래를 보는 안목이 뛰어나다는걸 느끼고 갑니다.

댓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팔로우

모든 새 글을 수신함으로 전달 받으세요.

다른 54명의 팔로워와 함께 하세요

%d bloggers like this: